깎아지른 바닷가
그 땅끝에 가서
한세상 하염없이 출렁이는
물결의 끝으로 가서

던져버릴 것인가
던져버릴 것인가
고통과 진실의 끝
목숨과 그리움의 끝

피할 길 없는 무게를
땅끝에 매달린 온갖 무게를
조약돌 하나로
가늠해 본다

시집 "살아있는 것들의 무게"에서

(한국경제신문 1997년 12월 3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