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불교 여성회와 파리교당은 해외입양아 뿌리찾기 프로그램의 하나로
프랑스 거주 입양청소년 7명을 국내에 초청했다.

이들은 7~17일 판문점 견학, 서울시내와 경주 관광, 익산 원불교 중앙총부
방문, 민속촌 관람 등을 통해 고국을 배운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8월 9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