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TV가 그동안 부진을 면치 못했던 드라마 부문에서 모처럼 선전했다.

조형기가 초라한 중년남성의 주눅든 모습을 실감나게 보여준 베스트극장
"남자답게 사는 법"과 의료현장의 생생한 묘사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월화미니시리즈 "의가형제"가 각각 6,7위에 오른 것.

방영 첫주에 25%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10위권 진입을 예고했던
"의가형제"는 탄탄한 구성과 긴장감넘치는 화면, 장동건 손창민 등
주연들의 호연 등으로 앞으로도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KBS2TV 주말드라마 "첫사랑"과 1TV일일연속극 "사랑할 때까지"가 각각
50.5%, 43.0%라는 놀라운 시청률을 기록하며 부동의 1,2위를 지켰다.

1TV "TV는 사랑을 싣고"가 2주만에 3위자리를 탈환했고 "체험 삶의
현장"가 4위를 차지했다.

2TV 만화영화 "천사소녀 네티"가 오후 6시간대치고는 상당히 높은
시청률인 28.4%를 기록하며 10위에 오른 것도 눈에 띈다.

SBSTV 주말극장 "꿈의 궁전"의 상승세가 한풀 꺾여 지난주보다 2계단
내려 앉았고 주말사극 "임꺽정"과 수목드라마 "형제의 강"도 하락세를
보였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1월 28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