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영상사업단의 "동남아 직배 기념시사회"가 15일 밤 홍콩 완차이
컨벤션센터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12월5일 홍콩 30여개극장에서 개봉될 영화 "은행나무침대"의
홍보와 삼성의 동남아 직배시장 진출을 축하하기 위해 마련된 것.

삼성은 지난 9월 "은행나무침대" "깡패수업" 등 한국 영화를 동남아
7개국에 직배키로 홍콩 골든하베스트와 계약했다.

시사회에는 이중구 삼성영상사업단장 신철 신씨네대표 강제규 감독 배우
진희경, 레이몬드 초우골든하베스트회장 홍콩감독 왕가위 진가신 배우
이연걸 장국영 유덕화 임청하 등이 참석했다.

< 고두현기자 >


(한국경제신문 1996년 11월 16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