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가 2002년 월드컵 한국유치를 위해 월드컵관련 최초의 정규
프로그램인 "가자! 2002년 월드컵으로"를 신설한다.

2월5일부터 2TV를 통해 평일 밤 8시25분부터 30분까지 방영되는
이 프로그램에는 역대 월드컵대회의 멋진 골인장면과 축구황제 펠레,
신동 마라도나의 경기모습 등이 나온다.

KBS는 이와함께 2월2일 특별기획 생방송 "2002년 월드컵 개최지 결정,
앞으로 4개월"을 종일 방영키로 했다.

월드컵유치지원관계자와 체육계인사, 시사평론가 등이 출연하는 이
프로그램은 월드컵축구의 반세기 역사를 짚어보고 2002년 대회가
한국에서 개최되어야 하는 당위성에 대해 논의한다.

또 범국가적 차원에서 98년 월드컵을 준비하고 있는 프랑스의 현지
상황을 보도한다.

KBS는 앞으로 매월 1일 월드컵유치를 위한 기획프로그램으로 종일방송을
실시할 계획이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2월 1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