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날 특선 "마이걸" (MBCTV 오후6시10분)

11살의 베이다는 장의사를 하는 아버지, 치매증 증세가 있는 할머니와
함께 산다.

자기를 낳자마자 돌아가셨다는 어머니는 얼굴도 모른다. 베이다는 자기
때문에 어머니가 돌아가셨다는 죄책감같은 걸 느끼면서 장의사 집에서
늘 시신을 보는 특이한 환경에 있다.

<>."TV 교육위원회" (KBS2TV 밤8시35분)

어린이날을 맞아 부모의 바른 교육자세를 생각해 보는 시간을 마련한다.

해마다 어린이날이 다가오면 자녀들 선물문제로 고민하는 부모들의 모습은
어느덧 우리사회의 보편적 현상이다.

웬만한 선물에는 전혀 만족치 못하고 고가의 것만 무절제하게 요구하는
기현상을 드라마로 재구성해본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