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우상의 글로벌워치] 공모주 투심 얼어붙은 결과
자금조달 급해 파격적인 조건
미국 체외진단기업이 공모주 1주와 더불어 신주인수권을 함께 주는 방식으로 나스닥 시장 기업공개(IPO)에 나선다. 공모주에 대한 투자심리가 얼어붙은 점을 의식해 파격적인 IPO 전략을 내놓은 것으로 풀이된다.
유료 서비스
해당 기사는 유료서비스로 결제 후 이용가능합니다.
구독신청 안내를 확인해 주세요.
구독신청 및 안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