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인간 '로지', 네이버 AI 음성합성 기술로 라디오 출연

네이버는 6일 싸이더스 스튜디오 엑스와 함께 가상인간 '로지'의 목소리를 '클로바 AI' 음성합성 기술로 만들어 라디오 방송에서 선보인다고 밝혔다.

싸이더스 측은 로지에 어울리는 MZ세대 이미지에 적합한 목소리를 선택하고, 네이버는 네이버 클로바가 자체 개발한 NES(Natural End-to-end Speech Synthesis) 기술로 로지의 AI 목소리를 만들었다.

NES는 실제 사람이 40분 정도 녹음하고 나면 분야에 대한 제약 없이 자연스러운 목소리를 만들어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네이버는 로지가 별도의 녹음 없이도 AI 보이스를 통해 음성으로 자유롭게 소통할 수 있게 되면서 그간 광고와 소셜미디어에 주력했던 활동 영역도 한층 넓어질 것으로 기대했다.

가상인간 '로지'는 오는 8일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게스트로 출연, 네이버가 만든 목소리로 가상 인플루언서로서의 활동에 관해 이야기하고 청취자 사연을 직접 읽을 계획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