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K세포치료제를 개발하는 엔케이맥스는 국내 제약·바이오 종목 중에서도 변동성이 큰 축에 속한다. 최근 1년 베타(β)값이 1.22다. 전체 지수가 1% 등락할 때 엔케이맥스는 아래위로 1.22% 움직였단 뜻이다. 일반 투자자가 선뜻 매수하기에 부담스러운 종목일 수 있다. 제약·바이오 업종을 담당하는 서근희 삼성증권 연구위원과 박상우 엔케이맥스 대표의 대화를 전한다. 대화에는 폴 송 엔케이맥스 미국 법인(엔케이진바이오텍) 부사장도 함께했다.
유료 서비스
해당 기사는 유료서비스로 결제 후 이용가능합니다.
구독신청 안내를 확인해 주세요.
구독신청 및 안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