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북 프로360, TV광고 9위 선정
"지면·옥외광고 세계 영향력 1위에 삼성 갤럭시Z 폴드3"

삼성전자가 지난해 출시한 폴더블폰 갤럭시Z 폴드3의 광고가 글로벌 브랜드 컨설팅 기업 '칸타'(Kantar)로부터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광고로 꼽혔다.

29일 업계와 외신 등에 따르면 영국 런던에 본사가 있는 칸타는 갤럭시Z 폴드3의 지면·옥외 광고를 '크리에이티브 이펙티브니스 어워즈 2022'(Creative Effectiveness Awards 2022) 1위에 선정했다.

이 광고는 삼성전자와 구글이 공동 진행한 것으로, '미래가 펼쳐진다'는 주제로 폴더블폰 특성을 강조하는 아이디어를 선보였다.

삼성전자의 갤럭시북 프로360 출시 광고도 TV 광고 부문에서 9위에 올라 '톱10'에 포함됐다.

칸타는 브랜드 파워, 세일즈 잠재력, 장기적 브랜드 자산 구축 등에 영향을 미친 광고를 소비자가 선정하도록 해 해당 광고에 상을 준다.

지난해 전 세계 75개국에서 진행된 1만3천개 이상 TV, 디지털, 지면·옥외 광고에 대한 소비자 평가를 토대로 수상작이 선정됐다.

"지면·옥외광고 세계 영향력 1위에 삼성 갤럭시Z 폴드3"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