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발표 예정
엔케이맥스(15,950 0.00%)는 미국 임상종양학회(ASCO)에 제출한 불응성 고형암(육종암) 임상 결과가 채택돼 오는 6월 발표 예정이라고 4일 밝혔다.

ASCO 연례 학술회의는 매년 70여개국의 암 전문의와 글로벌 제약사 임직원 4만여명이 참석한다. ASCO는 미국암연구학회(AACR)와 다르게 후기 임상결과를 공개하는 학회이기 때문에 글로벌 제약사들이 더 관심을 갖는다는 설명이다. 올해는 오프라인으로 개최되는 만큼 활발한 학술적·사업적 교류가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ASCO 본회의는 오는 6월 3일부터 7일까지 개최된다.

이번 ASCO에서 엔케이맥스의 자회사인 엔케이젠바이오텍은 미국에서 진행 중인 불응성 고형암 임상 1상에 대한 발표를 진행한다. 'SNK01·바벤시오' 병용투여군에 대한 중간결과다.

육종암은 현재 확립된 표준치료제가 없는 희귀암이다. 대부분이 독성이 강한 화학항암제도 잘 듣지 않거나 치료반응이 낮다고 했다.

엔케이맥스는 앞서 4기 비소세포폐암 대상 한국 임상 1·2a상 연구, 고형암 대상 미국 임상 1상 연구, 생체표지자(바이오마커)로서 자연살해(NK)세포 활성도측정 연구에 대한 초록이 2020년 ASCO에 채택됐다.

한민수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