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젠, 美 법인장에 분자진단 전문가 영입…미국 사업 본격화
은 미국 사업의 본격화를 위해 리처드 크리거(Richard S. Creager)를 미국 법인 최고경영자(CEO)로 영입했다고 2일 밝혔다.

씨젠의 미국 법인 CEO 크리거는 피츠버그주립대 의대에서 미생물학 박사 학위(Ph.D)를 받았다. 이후 20여년간 글로벌 바이오 기업인 벡크만 쿨터에서 연구개발(R&D), 임상, 제조, 마케팅 등 분자진단 사업 전반을 총괄하는 사업부장 등으로 근무했다. 제품의 인허가나 다른 분자진단 기업과의 협력 구축, 인수 대상 기업의 발굴 등의 업무도 수행했다. 최근에는 분자진단 컨설팅 기업인 NaviDx를 창업해 바이오 기업들을 대상으로 컨설팅을 실시하기도 했다.

씨젠 미국 법인은 중장기적으로 자체적인 제품 개발과 임상, 생산 능력 등을 갖추고 북미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크리거는 미국 식품의약국(FDA) 인허가와 현지 R&D 및 생산 시설 구축 등 내부역량 강화와 인수합병(M&A) 등 미국 사업 전반을 총괄하게 된다.

이와 함께 본사와의 유기적인 협력으로 씨젠의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고, 씨젠이 지속적인 성장 기반을 마련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크리거는 “씨젠의 기술과 인프라를 바탕으로 미국 사업을 성장시켜, 씨젠이 분자진단 분야에서 최고의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해 나가도록 적극적인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김예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