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뉴스1

사진=뉴스1

삼성바이오로직스가 바이오젠이 보유한 삼성바이오에피스 지분을 전량 사들인다. 이로써 삼성과 바이오젠의 합작 관계가 10년 만에 청산되게 된다.

28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미국 파트너사인 바이오젠이 보유한 삼성바이오에피스 지분 49% 전량을 매입하기로 했다. 삼성은 2012년 바이오시밀러(바이오의약품 복제약)를 개발하는 삼성바이오에피스를 세우면서 바이오젠 손을 잡았다. 현재 삼성바이오에피스 지분은 삼성바이오로직스가 50%+1주, 바이오젠이 50%-1주를 보유하고 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바이오젠 보유 지분 전량을 2조7652억원에 매입할 예정이다.

한재영 기자 jyha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