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사모듈 확대로 검사수율 4배 증가
진시스템, 진단장비 신제품 ‘UF-340’ 식약처 제조 인증

진시스템(10,550 +2.93%)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GENECHECKER UF-340’에 대한 제조 인증을 획득했다고 1일 밝혔다.

이 진단장비는 기존 진시스템의 주력 모델인 ‘GENECHECKER UF-300’의 실시간 유전자 증폭(PCR) 시스템과 같은 성능을 구현한다. 기존 검사모듈을 1개에서 4개로 확대해, 이전 모델(UF-300) 대비 검사수율을 약 4배 증가시켰다는 설명이다.

진시스템은 이번 제조인증을 통해 중·소형 의료기관 및 진단검사 센터로 공급을 확대해, 해외 및 국내 의료진단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입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진시스템 관계자는 “이번 식약처 제조인증으로 해외 2개국에서 공항 및 내륙 코로나19 검역 시스템으로 채택할 가능성이 커져, 해외 진출이 보다 진전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예나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