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내 연구개발(R&D) 사업화 거점 역할을 할 '전북테크비즈센터'가 27일 전북 전주시에 문을 열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와 전라북도는 이날 전북테크비즈센터 개관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개관식에는 과기정통부 용홍택 1차관, 조봉업 전라북도 행정부지사, 강병삼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전북테크비즈센터는 전북연구개발특구를 농생명, 첨단 소재 분야 R&D 거점으로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전북특구본부, 전북창조경제센터, 전북디지털융합센터, 전북금융혁신빅데이터센터 등이 입주했다.

용 차관은 개관식 축사에서 "전북연구개발특구가 지역 미래 신산업 창출의 마중물 역할을 해달라"며 "과기정통부도 전북특구가 지역과학기술 혁신 생태계 거점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