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는 25일 한국중견기업연합회(중견련)와 국내 중소·중견기업을 위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전략 지원 서비스 개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중견련 765개 회원사를 위한 'ESG 경영전략 지원 서비스'를 공동 기획하고 실행을 지원한다.

SK C&C는 지난 6월 개발한 'ESG 경영관리 플랫폼'을 기반으로 중견련 회원사 전용 'ESG 경영지원 종합 포털 서비스'를 제공한다.

ESG 경영지원 종합 포털에서는 중소·중견기업이 속한 산업 특징은 물론 사업 특성을 반영한 ▲ ESG 수준 진단 ▲ ESG 목표 수립 ▲ ESG 개선 과제 관리 ▲ 정기 리포트 ▲ 정책 가이드 ▲ 실시간 ESG 현황 대시보드 등 ESG 경영활동에 필요한 요소를 한 번에 관리할 수 있다.

전 산업 공통 지표와 산업별로 특화된 329개 ESG 측정 지표와 진단 로직을 이용해 ESG 성과를 구체적인 수치로 빠르게 계량화할 수 있는 측정 산출식을 제공한다.

한국중견기업연합회 최희문 전무는 "중견기업의 78.2%는 ESG 경영 필요성에 동감하고 있으나 모호한 평가척도와 기준 등 대응 여력에 대한 우려가 크다"며 "ESG 수준 향상 지원을 통해 우수 ESG 기업사례를 홍보하고 정례적으로 시상제도도 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SK C&C, 중견기업 전용 'ESG 경영지원 종합 포털' 개발 추진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