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진비앤지(2,185 -0.23%)는 돼지 써코바이러스 및 마이코플라즈마 복합예방백신 '이뮤니스 디엠백'의 임상을 농림축산검역본부로부터 승인받았다고 16일 밝혔다.

이뮤니스 디엠백은 양돈 농가의 생산성을 저하하는 돼지 써코바이러스 2형(PCV-2)과 마이코플라즈마를 동시에 예방하는 백신이다. 우진비앤지 백신팀은 최근 국내에서 분리된 써코바이러스와 서울대 및 원광대가 돼지의 폐에서 분리한 마이코플라즈마를 백신주로 사용하여 이 백신을 개발했다.

자체 실험을 통해 백신 접종군에서 비접종군 대비 혈중 항원수준과 폐렴병변 등이 유의성 있게 낮은 것을 확인했다는 설명이다.

우진비앤지 관계자는 "국내에서 문제되고 있는 써코바이러스 유전자형 2a, 2b, 2d의 교차 방어 및 마이코플라즈마에 대해서도 실제 농장에서의 방어능을 확인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민수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