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배진건 이노큐어테라퓨틱스 부사장(Science intelligence advisor)
오늘날 세상에서 생성되는 데이터 양이 너무 커서 이 데이터를 흡수하고 해석하고 복잡한 의사결정을 내리는 인간의 능력을 훨씬 뛰어 넘는다. 그러기에 인간처럼 사고하고 행동하는 컴퓨터를 만들기 위해 인공지능(AI)은 머신러닝의 논리적 발전, 그리고 딥러닝은 예측 분석과 규범적 분석의 탄생으로 이어졌다.
유료 서비스
해당 기사는 유료서비스로 결제 후 이용가능합니다.
구독신청 안내를 확인해 주세요.
구독신청 및 안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