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화약품
바르지오 모두 크림, 복합 무좀 치료제…재발률 낮춰

무좀은 여름의 불청객이다. 피부사상균 감염에 의해 발생하는 발 무좀은 건조한 겨울철 나아지는 듯하다가 기온이 오르면서 증상이 심해지기를 반복한다. 무좀 환자 4명 중 3명은 유병 기간이 5년 이상이다.

무좀 유병 기간이 길어질수록 다양한 증상이 동시에 나타나는 지간각화형 무좀으로 발전될 가능성이 높다. 지간각화형 무좀은 발가락 사이 각질이 갈라지고, 가렵고, 불쾌한 냄새가 나는 지간형과 발바닥, 주로 뒤꿈치가 두꺼워지는 각화형이 동시에 나타나는 무좀이다.

동화약품의 ‘바르지오 모두 크림’은 지간각화형 무좀에 효과적인 여섯 가지 성분이 모두 포함된 복합 무좀 치료제다. 짧은 치료기간과 낮은 재발율로 우수한 치료 효과를 가진 테르비나핀염산염과 피부연화제 우레아, 가려움증 및 통증 완화의 기능을 가진 리도카인과 디펜히드라민염산염, 염증을 완화시키는 에녹솔론, 2차 감염 예방을 위한 이소프로필메틸페놀 등 여섯 가지 성분이 들어 있다. 이는 즉각적인 효과로 가려움이나 통증, 짓무름, 두꺼워진 각질 등 지간각화형 무좀으로 인한 복합적인 고민 해소에 도움을 준다. 무좀이 오래 지속될 경우 두꺼워지는 발바닥, 특히 뒤꿈치 각질을 연화시키는 우레아 성분이 100㎎ 함유돼 약물 흡수에 도움을 준다.

바르지오 모두 크림은 20g이고, 약국에서 구입할 수 있는 일반의약품이다. 질환 부위를 깨끗이 씻고 완전히 건조한 뒤 하루 1~2회 도포하면 된다. 동화약품은 지간각화형 무좀에 쓰이는 바르지오 모두 크림 외에 무좀 유형에 따라 적절히 사용할 수 있는 무좀 치료제 바르지오 라인업을 보유하고 있다.

한재영 기자 jyha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