랩지노믹스-핏펫, 액체생검 활용 종양 바이오마커 개발 협약

분자진단 기업 랩지노믹스는 반려동물 헬스케어 기업 핏펫과 손잡고 유전자 검사와 진단 기술을 활용한 반려동물 종양 진단 및 의약품 개발에 나선다고 29일 밝혔다.

두 회사는 혈액, 타액 등을 검체로 유전자 변이 등을 분석하는 액체 생검을 활용해 반려동물의 종양 바이오마커(생체표지자)를 개발하는 데 협력하기로 했다.

이를 통해 반려동물의 종양을 신속하게 진단하는 기술과 관련 의약품도 공동 개발할 계획이다.

랩지노믹스는 "반려동물 유전자 검사 대중화와 반려동물 암 진단에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랩지노믹스, '유전자 검사' 활용 반려동물 암 진단 시장 진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