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는 창사 후 처음으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보고서 'KT ESG 리포트 2021'을 발간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보고서는 업계 최초로 국제 지속가능성 보고 지침인 GRI(Global Reporting Initiative) 스탠더드의 포괄적 부합 기준을 준수했다.

미국 지속가능성 회계기준인 SASB(Sustainability Accounting Standards Board), 기후변화 재무정보공개 태스크포스(TF)인 TCFD(Task force on Climate-related Financial Disclosures) 권고안에 따라 작성됐다.

한국경영인증원(KMR)에 의해 제3자 검증도 완료했다.

125쪽 분량의 보고서는 KT의 ESG 경영전략 체계에 대한 소개에 이어 환경·사회·지배구조 분야별 활동을 담았다.

환경 분야에서는 2050년까지 이산화탄소의 실질적 배출량을 0으로 만드는 '넷 제로 2050' 달성을 목표로 한 KT의 필(必)환경 경영 체제를 설명했다.

사회 분야에서는 인공지능,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 혁신 기술을 활용한 사회적 이행 사례를 소개했다.

지배구조 분야에서는 전자투표제 도입으로 이사회 운영의 투명성·독립성 제고, 그룹사 준법경영 컨설팅 등 내용을 담았다.

KT 구현모 대표는 "앞으로도 KT는 인공지능, 빅데이터, 클라우드와 같은 첨단기술을 발판으로 함께 성장하는 대한민국 그리고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보고서의 자세한 내용은 KT 홈페이지(https://corp.kt.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KT ESG 보고서 첫 발간…"지속가능한 미래 위해 최선"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