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월드 도토리 오늘부터 환불…"본인 인증 후 계좌 입금"

토종 소셜미디어 싸이월드에서 쓰이던 화폐 '도토리'의 환불이 25일 시작된다.

싸이월드 운영권을 보유한 싸이월드제트는 이날 오후 6시 이전에 도토리 환불 절차를 밟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본인 인증 절차 후 SK컴즈를 통해 순차적으로 고객 개인계좌로 보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도토리는 과거 싸이월드 상에서 미니홈피 배경음악 등을 구매할 때 쓰였다.

그러나 싸이월드가 2019년 10월 경영난으로 서비스를 중단하면서 도토리를 쓸 길도 없어졌다.

서비스 중단 당시 회원 수는 약 1천100만명, 도토리 잔액은 38억4천996만원에 달한다.

도토리를 한 개 이상 보유한 싸이월드 회원수는 276만명이다.

그러나 싸이월드제트가 운영권을 인수하고 회원 정보가 담긴 서버를 되살리면서 도토리 환불이 시작됐다.

환불 신청은 이달 7일부터 싸이월드 홈페이지에서 받고 있다.

싸이월드 서비스 재개는 기술적 문제로 7월 이후로 연기됐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