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에 e스포츠 상설경기장 조성…경남도, 지원사업 공모 선정

경남 진주시에 e스포츠 상설경기장이 조성된다.

경남도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에서 공모한 e스포츠 상설경기장 구축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이로써 도와 진주시, 경남문화예술진흥원은 국비 30억원을 지원받아 총사업비 127억원으로 e스포츠 상설경기장을 조성한다.

e스포츠 상설경기장은 진주시 역세권 부지에 지상 2층, 건축면적 3천372㎡ 규모로 내년 11월까지 짓는다.

700석 규모의 주경기장과 240석 규모의 보조경기장이 들어선다.

주조정실·옵저버실 등 방송시설과 선수대기실, 출연자대기실, 체험전시관, 카페테리아 등의 시설도 갖춘다.

상설경기장은 가변형 극장식 무대와 수납식 좌석으로 배치해 e스포츠 경기를 비롯해 공연, 전시, 세미나, 교육 등도 할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으로 설계할 예정이다.

또 100석 규모의 PC존을 구축해 지역 내 아마추어 게이머를 위한 상시 리그와 연습공간으로 활용한다.

아카데미실, 1인 크리에이터 스튜디오, 창업공간을 구축해 경남 e스포츠 산업생태계 조성 기반을 마련한다.

도는 e스포츠 상설경기장이 조성되면 e스포츠 경기를 위한 안정적인 전용 경기장 구축, 각종 e스포츠 대회 개최 및 유치, e스포츠 인력 양성, 지역 관광과 문화예술 등과 e스포츠를 연계해 지역 활성화를 위한 발판 마련 등의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조형호 도 조형호 문화예술과장은 "상설경기장을 성공적으로 조성하고 건전한 가족문화로서의 e스포츠 산업을 육성해 e스포츠 성공모델을 만들어 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