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김범수 '브라이언임팩트' 재단 설립 추진

카카오 김범수 이사회 의장이 재산 절반 기부 약속을 이행하기 위한 재단 설립을 추진한다.

12일 업계에 따르면 김 의장은 최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재단법인 '브라이언임팩트' 설립 신청서를 제출했다.

이에 앞서 홈페이지도 마련했다.

카카오 관계자는 "재단 설립을 진행 중"이라며 "아직 상세한 내용은 정해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김 의장은 재단 설립을 위해 지난달 자신과 케이큐브홀딩스가 보유한 카카오 주식 총 432만1천521주를 매각해 5천억원 상당의 현금을 마련했다.

그는 지난 2월 사내 간담회에서 기부 관심 분야에 대해 "미래를 준비하는 사람들, 디지털 교육 격차 등으로 기회를 얻지 못한 사람들, 인공지능(AI) 인재들"이라고 밝힌 바 있다.

그러면서 "내가 추구하는 방식은 프로젝트"라며 "1년이면 1년으로 단위를 정해 몇천억 원을 쓰는 구조로 가고 싶다"고 밝혔다.

카카오 김범수 '브라이언임팩트' 재단 설립 추진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