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마리서치 손잡은 SK케미칼, 골관절염 주사제 공동판매 협약

SK케미칼이 파마리서치와 골관절염 관절강 주사제 ‘콘쥬란’(사진) 공동 판매 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점도가 높은 폴리뉴클레오티드나트륨을 함유한 콘쥬란을 무릎 관절강 안에 주입하면 일정한 형태를 유지하고, 관절 마찰과 통증을 줄여준다. 폴리뉴클레오티드나트륨은 유럽에서 10년 넘게 사용된 원료다. 임상을 통해 안전성과 유효성이 입증됐다.

국내에는 2019년 출시됐다. 지난해 3월부터 무릎 골관절염 환자를 대상으로 보험 급여가 적용됐다. 작년 기준 국내 관절강 주사 시장 규모는 약 1000억원이다.

이번 협약으로 SK케미칼은 골관절염 치료 제품을 강화했다. SK케미칼은 골관절염 치료제로 400억원대 매출을 기록하고 있는 천연물 신약 1호 조인스정과 트라스트 패치를 보유하고 있다. 파마리서치는 SK케미칼과의 협업으로 콘쥬란 점유율 확대를 기대하고 있다.

김예나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