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 프로야구 앱 통해 '아빠도 한땐 야린이였단다' 프로모션 실시
사진제공=LG유플러스

사진제공=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가정의 달을 기념해 U+프로야구 애플리케이션(앱)에서 가족과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아빠도 한땐 야린이였단다' 프로모션을 다음달 말까지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U+프로야구는 KBO 실시간 중계, 각 구단의 경기 일정, 주요 선수 정보, 인기 하이라이트 등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는 프로야구 플랫폼 서비스다.

이번에 실시되는 프로모션은 1982년 프로야구 시작 이후 오랜 기간 KBO리그를 응원하며 자라온 프로야구 팬을 대상으로 왕년 스타 투수 타자들의 실루엣을 보고 선수를 맞추는 퀴즈 이벤트다.

정답을 맞추면 이벤트에 자동 응모되며, LG유플러스는 추첨을 통해 82인치 LG 스마트 TV(1명), 티볼 세트(1000명), 치킨 세트(2000명) 캐치볼 세트(4000명) 등 자녀와 함께 야구를 직접 즐길 수 있는 경품을 증정한다.

누적 100만 다운로드 건수를 돌파한 U+프로야구는 △KBO 경기 5개 실시간 동시 시청 △포지션별 영상 △홈 밀착영상 △경기장 줌인(8K) △주요장면 다시보기 △실시간 스트라이크존 △야매 중계 △친구채팅 △친구초대 등 다양한 기능을 통해 ‘집관(집에서 관람)’에 최적화됐다는 설명이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연간 고객 감사 프로젝트 ‘Thank U+’의 일환으로 ‘봄날, U+와 함께하는 WoW한 일상’ 이벤트도 오는 25일까지 진행한다. U+서비스를 사용하며 좋았던 경험이나 나만의 사용방법, 서비스 기능 활용 노하우 등 사용 후기를 작성하면 된다.

LG유플러스는 추첨을 통해 LG전자 시네빔 프로젝터(1명), LG전자 퓨리케어 공기청정기(2명), LG생활건강 숨 화장품 세트(3명), U+데이터 2GB 상품권(50명), U+데이터 1GB 상품권(1000명), ‘U+모바일tv’ VOD 쿠폰 1만원권(1048명)을 증정한다.

배성수 기자 baeba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