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20일 특별 이벤트 연다…"신형 아이패드 프로 공개할 듯"

애플이 오는 20일(이하 현지시간) 특별 이벤트를 통해 아이패드 프로 등 신제품을 공개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13일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애플은 오는 20일 캘리포니아 쿠퍼티노에 있는 캠퍼스에서 특별 행사를 연다. 애플이 현지 파트너들에게 보낸 초대장에는 '스프링 로디드(Spring Loaded)'라는 문구만 적혀 있다.

이번 행사에서 신형 아이패드 프로 등 신제품이 공개될 것으로 업계는 전망하고 있다. 미 CNBC방송은 "신형 아이패드 프로에는 최신의 가장 빠른 프로세서가 탑재될 것"이라며 "미니 LED 기술을 사용해 디스플레이에서 더 개선된 이미지를 제공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아이패드 프로 신제품과 함께 에어태그(AirTags)라고 불리는 기기 추적기도 이 행사에서 공개될 수 있다고 CNBC는 관측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