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토리로 게임 아이템 구매 가능"
"넥슨·엔씨·넷마블 중 한 곳"
싸이월드 "대형 게임사와 '도토리' 호환 논의"

싸이월드제트는 12일 "싸이월드 도토리를 게임사 게임머니와 호환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싸이월드 도토리는 미니홈피를 꾸미는데 쓰이는 사이버머니로, 미니홈피 배경을 비롯해 캐릭터, 말풍선, 스티커, 배경음악, 폰트, 메뉴 스킨 등을 구매하는 데 이용된다.

싸이월드제트 관계자는 "싸이월드의 재화는 대형 게임사와 상호 재화 호환을 진행하고 있으며, 해당 게임사는 3N(넥슨·엔씨소프트·넷마블) 중 한 곳"이라며 "향후 도토리로 게임사 아이템을 구매할 수 있으며, 게임머니를 도토리로 호환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달 19일 싸이월드제트는 서비스 개시 시점에 도토리 금액을 전액 환불하겠다고 밝혔다. 게임사와의 제휴가 성사되면 도토리를 환불받거나 게임사 재화로 교환이 가능할 전망이다.

이와 함께 싸이월드제트는 '틱톡'의 파트너사인 MCI 재단과 블록체인 서비스 출시를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싸이월드제트 관계자는 "싸이월드의 블록체인은 카카오 클레이튼 같은 메인넷(정식 서비스)을 추구한다"며 "MCI 재단과 메인넷 개발과 파트너사 발굴을 통한 싸이월드 블록체인 생태계 형성을 협의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