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은 디지털 혁신시대를 선도할 융합형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신보 업무에 특화된 'DT(Digtal Transfomation) 연수프로그램'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신보는 이번 연수프로그램 도입으로 금융지식과 디지털 기술을 겸비한 과학적 데이터 분석 수행 인력을 양성한다는 목표다.

연수프로그램은 내부 전문가를 활용한 사내 자체 연수와 외부 전문기관 위탁 연수 등 투트랙으로 진행된다.

우선 사내 빅데이터 전문가를 전담교수로 임명해 신보 업무에 특화된 데이터분석과 비즈니스기획 교육을 한다.

신보는 자체 연수 과정을 실무 데이터 활용과 실습 중심으로 편성해 교육내용을 업무에 직접 활용할 수 있게 하는 한편, 사내 전산프로그램을 직접 코딩하는 교육과정을 통해 직원들이 담당 업무의 전산화 과정을 이해하고 IT적성을 탐색할 기회를 제공한다.

외부 전문기관 위탁 연수는 최신 트랜드 학습과 고급 전문 기술과정 위주로 강화한다.

정책 및 경영과학 중심의 기존 전문 위탁연수에 데이터 사이언스 학위과정을 추가하고, 한국금융연수원의 금융DT아카데미 과정 참여도 대폭 확대할 계획이다.

신보는 "이번 연수프로그램 도입으로 DT 분야별·수준별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자기주도적 연수 체계가 구축됐다"며 "이를 바탕으로 직원들의 디지털 전문역량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신보, 디지털 인재 양성 연수프로그램 강화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