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내츄럴은 한국생명공학연구원과 순천향대학교 산학협력단이 개발한 체지방 감소 유산균 비피도박테리움 롱검(HN001) 외 3종을 도입하는 계약을 맺었다고 5일 밝혔다.

휴온스내츄럴이 도입한 물질은 신생아의 장에서 분리한 유산균으로, 지방세포의 지질 분해를 촉진해 체지방 감소를 유발하는 유익균이다.

휴온스내츄럴, 체지방 감소 유산균 도입…건기식 개발

휴온스내츄럴은 이 기술을 활용해 체지방 감소에 효과가 있는 유산균 제품을 개발해 건강기능식품 개별인정형 원료로 식품의약품안전처의 허가를 받을 계획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