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B,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에 클라우드 PC 공급

SK브로드밴드는 국토교통부 산하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에 클라우드 PC를 공급한다고 5일 밝혔다.

클라우드 PC는 인터넷만 연결하면 데스크톱, 노트북, 태블릿, 스마트폰 등 다양한 단말을 이용해 어디서든 일할 수 있는 서비스다.

SK브로드밴드는 PC 1대를 사용해도 업무용 가상 PC(클라우드 PC)와 물리 PC(외부 인터넷용 지정 단말)간 파일 전송은 망연계 솔루션을 통해 관리자 승인 과정을 거치도록 했다.

모든 업무용 자료는 클라우드 PC 서버와 ECM(문서를 중앙 서버·스토리지에 저장, 자산화하고 유출을 방지하는 문서 중앙시스템)에 암호화된 상태로 저장돼 외부 유출을 차단했다.

국토교통진흥원은 이번 사업으로 코로나 시대에 대비한 스마트워크 환경을 구축한다.

1대의 PC로 내부 업무망과 일반 인터넷망에 모두 접속할 수 있어 운영비용을 줄이고 업무 효율성도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K브로드밴드는 "공공기관에 클라우드 PC를 공급함에 따라 외산 중심인 시장에 새로운 변화가 일 것"이라며 "클라우드 PC 도입은 폐기되는 PC 자원 감소, 전력 및 탄소 소비량 감소, 정보 유출 피해 방지 등 사회적 가치 창출에도 기여한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