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워크, 중소기업 클라우드 바우처 사업 그룹웨어 서비스로 선정
중소기업이 카카오워크 도입하면 정부가 이용료 80% 지원

앞으로 중소기업은 업무 협업 툴로 '카카오워크'를 도입하면 정부 지원금으로 서비스 이용료의 80%를 지원받을 수 있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종합 업무 플랫폼 카카오워크가 중소기업 클라우드 서비스 이용 지원(바우처) 사업 공급 서비스로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이 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중소기업의 디지털 전환을 촉진하고 클라우드 환경을 적극적으로 도입하도록 장려하는 사업이다.

정부는 1개 기업당 최대 1천550만원을 지원한다.

지원금은 전사적 자원 관리(ERP), 그룹웨어(메신저·영상회의), 보안 등 서비스 도입에 쓸 수 있다.

카카오워크는 이중 그룹웨어 부문을 제공하는 서비스로 선정됐다.

중소기업은 카카오엔터프라이즈나 카카오워크 홈페이지에서 이용료 지원을 신청할 수 있다.

카카오워크는 인공지능(AI)·통합검색 등의 기능을 갖춘 메신저 기반 업무 툴이다.

출시 6개월여 만에 13만곳이 넘는 기업·조직이 업무 공간을 개설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