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픽세븐', '길티기어' 콜라보 이벤트 다시 선보인다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대표 장인아)는 자사가 서비스하고 슈퍼크리에이티브(김형석, 강기현 공동대표)가 개발한 모바일 RPG '에픽세븐'에 대전 액션게임의 명작 '길티기어 이그저드 레브 투(GUILTY GEAR Xrd REV 2, 이하 길티기어)'와 함께하는 콜라보레이션 이벤트를 다시 한번 선보인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콜라보레이션에서는 기존과는 다르게 전체 서브 스토리 중 특별 스테이지 형태의 콘텐츠인 '난투! 리벨레이터!(REVELATOR)'만 별도로 분리해 진행한다. 난투 리벨레이터는 콜라보레이션 영웅 중 '솔'과 '바이켄'에 도전해 승리해야하는 콘텐츠로 다양한 아이템과 함께 한정 아티팩트 장비인 '구원자들의 초상화'를 보상으로 획득할 수 있어 이용자들의 호응이 높았던 콘텐츠다.

'길티기어 콜라보레이션 기념 출석 이벤트'도 진행한다. 오는 4월 15일까지 진행하는 이번 이벤트는 해당 기간 최대 7일까지 게임에 접속할 때마다 다양한 선물을 받을 수 있다. 특히, 2일차에는 콜라보레이션 한정 영웅인 '솔'과 한정 아티팩트 장비인 '정크야드 도그'를 지급하며 마지막 7일차에는 '5성 영웅 소환권'을 지급한다.

같은 기간 동안에는 '바이켄, 디지, 엘페르트 발렌타인' 등 콜라보레이션 한정 영웅과 그들의 한정 아티팩트 장비를 획득할 수 있는 그룹소환 이벤트도 진행된다.

마지막으로 이번 콜라보레이션에서는 영웅 '솔'과 '엘페르트 밸런타인'의 스킬 직관성과 PVP 콘텐츠에서 활용도를 높일 수 있는 밸런스 조정 업데이트도 함께 진행된다.

한편, 에픽세븐은 2019년 4월과 2020년 5월 두차례에 걸쳐 길티기어와의 콜라보레이션 이벤트를 진행한 바 있다. 길티기어의 IP(지적재산권)를 활용한 콜라보레이션 영웅 4종과 그들이 에픽세븐의 세계에 들어오면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다룬 특별 서브 스토리를 선보였다.

콜라보레이션 종료 후에도 길티기어 콜라보레이션 이벤트를 진행해달라는 글로벌 이용자들의 꾸준한 요청이 이어졌으며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는 이런 요청을 수렴해 다시 한번 이번 이벤트를 진행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서동민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