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엘루비 메노락토, 여성 갱년기 안면홍조·두근거림 개선

휴온스의 ‘엘루비 메노락토’는 중년 여성들 사이에서 가장 핫한 유산균 제품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인정한 국내 최초, 국내 유일한 여성 갱년기 건강 개선 유산균인 락토바실러스 애시도필러스 YT1을 핵심 원료로 썼기 때문이다.

휴온스 독점 원료인 YT1은 여성 몸안의 에스트로겐 수용체β(ER2) 발현을 도와 여성호르몬을 활성화해주는 기능성 유산균이다. 인체 적용시험을 통해 활성화된 여성호르몬이 에스트로겐 저하로 발생하는 다양한 갱년기 증상을 완화해주는 게 확인됐다. 구체적으로 △안면 홍조 △질 건조·분비물 감소 △손발 저림 △신경과민 △우울증 △가슴 두근거림 △근관절통 △피로 등이 완화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갱년기 판단 지표인 쿠퍼만지수와 갱년기 삶의 질 평가지수인 멘콜지수도 유의미하게 개선됐다.

갱년기가 되면 장내 미생물 환경이 변해 배변에 불편함을 겪는 경우가 많은데, 유산균 본연의 역할인 배변활동에도 도움을 주는 만큼 다른 유산균 제품을 챙길 필요가 없는 것도 엘루비 메노락토의 장점으로 꼽힌다.

휴온스의 특허받은 3중 코팅 기술에 힘입어 살아있는 유산균 YT1 분말이 위산에 죽지 않고 장까지 도달해 작용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또 프리바이오틱스를 함께 배합하는 신바이오틱스 포뮬러를 통해 유산균이 장에 잘 정착하도록 돕는다고 덧붙였다.

오상헌 기자 ohyeah@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