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식물 정유(Essential oils) 정보, 식물정유은행에서 확인하세요”

정유(Essential oils)는 식품, 화장품 등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사용되고 있으나 수입의존도가 높아 경제적 손실이 발생하고 있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국산 대체재 개발이 필요하지만 국내 식물 정유에 대한 정보를 얻기가 어려운 실정이다.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은 국내 식물 정유의 다양한 정보를 모아놓은 ‘식물 정유 은행’ 웹사이트를 구축했다고 15일 발표했다.

산림과학원은 2016년부터 향이 강한 식물의 정유를 확보해 국내 식물정유에 대한 특성을 연구해 왔고 이러한 연구결과를 데이터베이스화했다.

식물정유은행은 누구나 쉽게 식물정유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연구 데이터를 제공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학술연구, 제품개발 등의 연구개발(R&D) 사업에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식물정유은행에서는 소나무과, 측백나무과, 녹나무과 식물 등 50종 정유의 수율, 향기 특성, 성분 같은 물리·화학적 특성뿐 아니라 정유의 항미생물효과, 항산화효과, 미백 및 주름개선 효과 등의 효능 정보도 함께 제공한다.

대전=임호범 기자 lh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