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김열홍 고려대 의대 종양내과 교수·K-MASTER 정밀의료 기반 암진단·치료법 개발사업단장
비소세포폐암은 상당수의 드라이버 돌연변이가 밝혀져 있고, 치료제에 따른 내성 돌연변이가 많은 특이한 암종이다. 환자가 가진 유전자 변이가 무엇인지를 빠르게 찾아야 하기 때문에 유전자 분석이 매우 중요하다. 최근에는 동시에 모든 유전자 변이 검사를 하기보다는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법(NGS)을 이용하는 암유전자패널 시퀀싱이 대세로 자리 잡았다.
프리미엄 기사는 유료서비스입니다.
한경 BIO Insight를 구독해주세요.
한경 BIO Ins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