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형 디지털 솔루션 개발
SK(주) C&C는 구글클라우드코리아와 산업별 디지털 혁신 플랫폼 및 솔루션 공동 개발을 위한 ‘한국형 디지털 플래그십 사업’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협력을 통해 양사는 플랫폼 모델 혁신을 통한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글로벌 확산을 꾀한다.

추진 과제는 산업별로 선정했다. 유통 분야 고객 분석 및 스마트 가격 솔루션, 금융 데이터 기반 시장 분석, 헬스케어 분야 신약 개발 플랫폼 및 의료 인공지능(AI) 개발 등이 꼽혔다.

이를 위해 양사는 SK C&C 경기 판교 클라우드 데이터센터에 한국형 디지털 플래그십 사업 공동 랩(Lab)을 구축하기로 했다. 이곳에서 구글클라우드가 보유한 클라우드 보안 기술, 하이브리드 운영 도구 등 기술 요소를 SK C&C의 통합 디지털 플랫폼 ‘멀티버스’에 적용하는 방안을 연구한다.

이시은 기자 se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