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21U, 영국 소비자전문지 평가 1위…10위권 중 8개 삼성

삼성전자 갤럭시S21 울트라가 영국 소비자 연합이 내는 소비자 전문지 '위치(Which)' 스마트폰 평가에서 1위를 차지했다.

21일 업계에 따르면 이 매체의 최근 스마트폰 평가에서 갤럭시S21 울트라는 82점을 받아 갤럭시S20 울트라, 갤럭시S10 플러스, 아이폰11 프로 맥스와 함께 공동 1위에 올랐다.

공동 5위는 작년 출시된 갤럭시노트20 울트라, 갤럭시S20 플러스, 갤럭시S10 5G가 81점을 받아 차지했다.

이번에 갤럭시S21 울트라와 함께 새로 순위에 이름을 올린 애플의 아이폰12 프로 맥스는 총점 80점으로 8위에 올랐다.

갤럭시S20, 갤럭시S20 5G와 같은 점수다.

이에 따라 상위 10개 제품에 삼성전자가 총 8개, 애플이 총 2개를 차지했다.

위치는 갤럭시S21 울트라 5G에 대해 "현재 구매할 수 있는 가장 고가 제품인 동시에 최고의 제품"이라고 총평하면서 섬세한 줌 촬영, 배경과 피사체를 구분하는 인물 모드 등 카메라 기능, 긴 배터리 사용 시간(31.5시간)에 대해 호평했다.

삼성전자 영국법인은 이달 초 갤럭시S21 시리즈 사전 예약량이 갤럭시S20, 갤럭시S10 시리즈를 뛰어넘어 플래그십 스마트폰 예약량 중 가장 많았다고 밝힌 바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