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시의무 사라지면서 루머 확산
셀트리온과 셀트리온헬스케어 간의 거래가 이뤄지지 않고 있다는 루머가 주식 시장에 확산되고 있다. 지난해 12월 말 셀트리온의 ‘동일인등출자계열회사와의상품·용역거래’가 공시되지 않아서다.
프리미엄 기사는 유료서비스입니다.
한경 BIO Insight를 구독해주세요.
한경 BIO Ins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