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타 지역 확장, 연내 총 1만대까지 확대 목표"
대형승합 택시 '카카오T 벤티' 경기도 부천 서비스 시작

카카오모빌리티는 대형 승합 택시 '카카오 T 벤티' 서비스를 서울에 이어 경기도 부천에서 시작한다고 18일 밝혔다.

카카오 T 벤티는 9∼11인승 차량을 고급 택시 면허와 별도 서비스 교육을 받은 기사가 운행하는 서비스다.

올해 1월 기준 호출 이용자 수가 전년 동월 대비 2천747% 늘어났고, 호출 건수는 3천544% 늘었다.

카카오 T 벤티는 현재 서울에서 500여대가 운행되고 있다.

운행 중인 차량의 대당 일평균 운행 건수는 올해 1월에 전년 동월 대비 338% 증가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경기도 부천에서는 우선 약 50대 규모로 카카오 T 벤티 운행을 시작한다.

이 택시들은 부천을 거점으로 하지만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시행규칙에 따라 경기도의 다른 도시로도 운행할 수 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카카오 T 벤티를 경기도 내 다른 지역으로도 확장할 예정"이라며 "올해를 카카오 T 벤티 성장 원년으로 삼아 연내 총 1만대까지 늘릴 계획"이라고 예고했다.

카카오모빌리티 류긍선 대표는 "가치 있는 이동 생태계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시도와 실험을 전개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