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헬스케어는 피하주사(SC) 제형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램시마SC'(성분명 인플릭시맙)를 이달 초 프랑스에서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이달 11일 프랑스 언론사를 초청해 램시마SC 출시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유럽염증성장질환학회(ECCO) 회장, 류마티스 전문의, 셀트리온헬스케어 현지법인 소속 의사가 참석해 램시마SC 임상 데이터를 소개하고 프랑스 출시 의미를 발표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램시마SC' 프랑스 출시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최근 프랑스 대학병원 연합인 '유니하'(UNIHA) 입찰에서 인플릭시맙 수주에 성공해 '램시마IV'(정맥주사 제형)를 공급하기로 했다.

회사는 램시마SC 출시로 기존 IV 제형과 함께 환자 상태에 따른 맞춤형 치료가 가능해 시너지를 낼 것으로 보고 있다.

셀트리온헬스케어 관계자는 "올해 1분기에 스페인, 이탈리아에도 출시해 유럽 주요 5개국에 제품을 내놓을 계획"이라며 "같은 시기에 벨기에, 포르투갈, 핀란드 등으로도 출시를 확대하는 등 램시마SC 판매에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설명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램시마SC' 프랑스 출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