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제진흥원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자 모집

부산경제진흥원은 디지털 헬스케어 기술개발 사업화 지원사업에 참가할 기업을 26일까지 모집한다고 17일 밝혔다.

이 사업은 의료·헬스케어와 정보통신기술(ICT) 융합으로 제품개발과 시스템 고도화 및 서비스 개발 등을 지원함으로써 지역 기업의 시장 개척과 고용 창출을 유도하기 위한 취지로 추진된다.

부산경제진흥원은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로 사업을 확장할 계획이 있는 기업을 포함해 총 8개 기업을 선정해 업체당 최대 5천만원까지 지원할 예정이다.

부산경제진흥원은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 이 사업을 통해 17건의 과제를 지원했고, 22건의 특허 및 지식재산권을 등록하는 성과를 거뒀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업체는 협업체를 구성해 부산경제진흥원 홈페이지(www.bepa.kr)에서 사업계획서를 제출하면 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