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토피 피부염 줄기세포치료제
에스씨엠생명과학(36,400 -2.67%)은 아토피피부염 줄기세포치료제 ‘SCM-AGH’에 대한 임상연구심의위원회(IRB) 승인을 받아 환자 등록을 시작한다고 9일 밝혔다.

회사는 IRB 승인에 따라 이달부터 본격적으로 임상 2상 환자 등록을 시작한다. 임상 2상은 국내 11개 병원에서 진행된다. 저용량으로 약물의 유효성을 입증하고, 생산 원가, 치료제 비용 절감 등을 검토해 상업성도 확인할 예정이다.

임상 2상을 마친 후 임상 3상 및 국내 판매는 한독(29,500 -0.67%)이 담당한다.

앞서 SCM생명과학은 지난해 12월 SCM-AGH에 대한 임상 1상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임상 1상에서는 환자 19명 중 13명(68%)이 아토피피부염 중증도를 평가하는 습진중증도평가지수(EASI) 점수가 50% 이상 개선됐다. 또 EASI 점수가 50% 이상 개선된 환자들 중 24주까지 방문을 완료한 전원에게서 장기적으로 효능이 유지됨을 확인했다는 설명이다.

SCM생명과학은 줄기세포 기반의 치료제인 SCM-AGH가 환자의 근본적인 체질을 개선해 질병의 원인을 치료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예나 기자 ye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