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주) C&C가 ‘아이팩토리 스마트 비전’을 3일 공개했다. 사람의 눈으로 잡지 못하는 단위의 미세한 차이도 찾아내 불량품을 걸러내주는 인공지능(AI) 솔루션이다.

아이팩토리 스마트 비전은 제조 공장에서 불량 검사, 제품 식별, 치수 측정 등 기존에 작업자가 따로 수행하던 작업을 AI가 일괄적으로 빠르고 정확하게 수행한다. AI가 카메라로 생성된 이미지를 수집하고 데이터를 분석해 성능을 고도화한다.

담당자는 업무에 따라 알고리즘을 손쉽게 맞춰가며 클릭 몇 번으로 분석 모델을 구성할 수 있다. 또 새롭게 나오는 알고리즘을 지속적으로 업그레이드할 수 있다.

구민기 기자 koo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