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바바' 공급
시크릿 알에프.

시크릿 알에프.

이루다(12,200 -0.41%)는 지메디칼시스템과 '시크릿 알에프' 기반 의료기기 '엘리바바'의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루다는 시크릿 알에프를 특정 질환 맞춤형으로 제작한 엘리바바를 지메디칼시스템에 공급하게 된다. 시크릿 알에프는 고주파 에너지의 열 손상을 통해 인체가 자연적으로 회복되는 과정을 유도하는 의료기기다. 피부과 성형외과 산부인과 등에서 사용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계약은 지난해 루트로닉(11,100 -1.77%)과 체결된 집속형초음파(HIFU) 에너지 기반의 '하이저 미(hyzer me)' 공급계약과 더불어 이루다와 국내업체 간 협업이 강화되고 있음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한민수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