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카, 3월까지 100개 기업에
비즈니스 고급형 평일 '반값'
모빌리티(이동수단) 기업 쏘카가 기업용 서비스를 확대한다.

쏘카는 기업고객 전용 카셰어링(차량 공유) 구독 상품 ‘쏘카 비즈니스 멤버십 평일 무제한형’을 선보인다고 11일 밝혔다. 오는 3월까지 100개 기업에 시범 서비스한다.

기업고객은 임직원당 월 구독료 9만9000원을 내면 쏘카 대여료와 차량면책상품 비용을 내지 않아도 되는 쿠폰을 사용할 수 있다. 쿠폰은 12시간 20장, 24시간 4장, 48시간 2장 등 26장으로 구성했다. 법정공휴일을 제외한 평일과 주중에 사용할 수 있다. 쿠폰을 쓰더라도 주행요금은 별도로 결제해야 한다.

쏘카는 기업용 카셰어링 상품인 ‘비즈니스 멤버십’과 월 단위 렌트 상품 ‘비즈니스 플랜’을 운영하고 있다.

쏘카는 기업용 서비스 가격 할인에도 나선다. 3월 말까지 쏘카 비즈니스 고급형 상품을 이용하는 고객에게 평일에는 대여료를 50%, 주말에는 30% 깎아주기로 했다.

최한종 기자 onebel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