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진이형이 쏜다!…인턴 포함 전직원에 코로나 위로금 지급

엔씨소프트(850,000 -0.82%)가 연말을 맞아 전 직원에게 특별 격려금을 지급한다.

엔씨소프트 관계자는 22일 "올 한해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한 모든 직원에 감사의 마음과 격려의 뜻을 담아 '이겨내자 코로나' CEO 특별 격려금 200만원을 지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택진 대표 명의의 이 격려금은 정규직·계약직·파견직·인턴 등 모든 직원에게 같은 금액으로 지급된다. 현재 엔씨소프트 직원은 약 4400명에 달한다.

김택진 대표는 올해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호실적과 야구단 우승 등 기업 내 좋은 일이 많았다는 점을 고려해 이 같은 결정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엔씨소프트는 지난해 연말에는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리니지2M' 출시 초반 성공을 기념해 전 직원에게 300만원을 지급한 적이 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