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라운지
인플루언서 커머스 플랫폼 ‘핫트’를 운영하는 소셜빈이 온라인 유통사 상상엔을 인수했다고 8일 발표했다. 소셜빈은 최근 임시 주주총회를 열고 상상엔 인수 안건을 통과시켰다. 상상엔의 지분 100%를 인수해 자회사로 편입한다. 김학수 소셜빈 대표는 “상상엔의 주력 제품은 건강기능식품 등 생활 밀착형 상품으로, 핫트 내 주력 판매 상품군과 비슷해 양사 간 협력이 가능하다”며 “상상엔과의 시너지로 핫트 경쟁력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구민기 기자 koo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