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는 전략 스마트폰 ‘LG 윙’ 의 소프트웨어를 업데이트해 새로운 기능을 추가했다고 15일 발표했다. LG 윙은 메인 스크린을 가로로 돌려 후면의 세컨드 스크린과 함께 ‘T자’로 사용할 수 있는 새 폼팩터(기기 형태) 제품이다.

이번에 추가된 기능은 크게 세 가지다. 세 손가락으로 화면을 위아래로 쓸어넘기면 메인·세컨드 스크린 간 화면이 바뀐다. 또 메인 스크린을 돌릴 때 화면 전환 속도를 개선했다. LG 윙에 적용된 플라스틱 유기발광다이오드(POLED)의 색감을 잘 살려주는 ‘다크 라이징’ 배경화면 테마도 추가했다. 업데이트 과정에서는 소비자들의 목소리를 적극 반영했다.

홍윤정 기자 yjho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