면역학 발전 공로
임신혁 대표./사진 제공=이뮤노바이옴

임신혁 대표./사진 제공=이뮤노바이옴

임신혁 이뮤노바이옴 대표가 ‘2020 대한면역학회 국제학술대회’에서 학술상 대상을 수상했다.

13일 이뮤노바이옴에 따르면 임신혁 이뮤노바이옴 대표 겸 포스텍 생명과학과 교수는 올해 국제학술대회에서 면역학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대한면역학회는 1974년에 발족한 국내 면역학 분야의 대표 학회다. 1200여명의 회원이 참여하고 있다. 매년 추계 국제정기학술대회를 개최해 국내외 면역학 분야 연구 성과 및 최신 연구정보를 교류하고, 면역학의 학문적 발전에 크게 공헌한 연구자를 선정한다.

임 대표는 질병 발생과 건강 유지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면역학적 유전인자들과 장내 세균들에 대한 연구를 지난 20년간 수행해 왔다.

특히 장내 세균을 이용해 질환 상태의 잘못된 면역반응을 교정할 수 있는 면역 조절 또는 면역 증강 세균(프로바이오틱스)을 찾아내고, 활성 물질 및 작용 기작을 규명했다. 미생물 자체를 약으로 활용할 수 있는 ‘미생물 신약 개발’ 연구에 크게 기여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임신혁 대표는 “미생물 신약 개발에 관한 기초 면역학 연구 결과가 환자에게 직접적 도움이 될 수 있는 난치성 치료제 개발로 이어질 수 있도록 연구에 더욱 몰두하겠다”며 “자폐증 암 루푸스 등 난치성 질환을 치료할 미생물 신약 개발에 매진해 임상 적용 가능한 치료제 개발을 가속화할 것”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김예나 기자 ye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